스트로비스트 코리아

공모전 및 사진계 관련 소식, 뉴스

"러시아의 비비안 마이어" 다락방에서 3만장의 사진 발견




c56d1e9bb34963e7cfb0684455d16860_1522051765_82.jpg
 


페타픽셀의 보도에 따르면, 


레닌그라드가 잃어버린 사진작가, 

그녀는 러시아의 사진작가 마샤 이바신짜바 Masha Ivashintsova(1942-2000)이다. 



삶속에서 계속해 사진작업을 진행했지만 단 한번도 공개된 적이 없었다. 

그러다가 2017년 그녀의 친척이 다락방의 물건을 정리하는 도중 먼지쌓인 필름박스를 발견했다. 

그기에는 현상된 네거티브 뿐만아니라 아직 현상하지 않은 총 3만여장의 놀라운 사진이 들어있었다. 



마샤 이바신짜바는 레닌그라드의 귀족집안에서 태어났다. 대형 아파트와 함께 많은 유상의 상속인이기도 했지만, 

볼세비키 혁명으로 모든 재산은 당국의 소유가 되었다. 


그녀가 어릴때 할머니의 뜻에 따라 발레리나가 되기 위해 아카데미에서 훈련을 받았으나, 

할머니가 돌아가시고 난 후 그녀의 부모는 아카데미를 그만두게 하고 그녀를 기술대학에 보냈다. 


그녀의 예술적인 경력이 단절된것은 그때 즈음 이었다. 

연극 비평을 하기도 하는 등 굴곡 많은 그녀의 삶은 많은 직업을 전전하게 했다. 


아르메니아 출신의 멜바 멜쿠얀과 결혼해 딸인 아샤를 낳았다. 

남편과는 이혼했으며, 아샤는 아버지를 따라 모스코바로 자리를 옮겼고, 이바시짜바는 레닌그라드에 머물렀다. 


아샤는 어머니의 사진을 어떻게 할 것인지 결정하지 못했다.  

단지 그녀의 어머니를 위해 한 장씩 잘라내고 스켄해 세상에 공개했다. 




더 많은 사진과 원본 기사는 

https://petapixel.com/2018/03/12/russian-vivian-maier-discovered-30000-photos-found-attic/ 





c56d1e9bb34963e7cfb0684455d16860_1522051766_07.jpg
 




















c56d1e9bb34963e7cfb0684455d16860_1522051766_26.jpg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 4.0 International Public License
크리에이티브 커먼즈의 비영리/ 교육/ 비평/ 연구 규정에 따른 저작권 예외조항의 적용을 받습니다.
원작자 표기, 출처를 표기 합니다.

https://creativecommons.org/licenses/by-nc/4.0/legalcode
Creative Commons may be contacted at creativecommons.org.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50 권학봉  최고관리자
16,993 (56.4%)

사진에는 촬영자의 인격이 각인된다 빛으로 그리는 사람들 스트로비스트 코리아

Comments

NewDelphinus
정말 이야기 자체가 비비안 미이어와 비슷한것같네요 ...
비비안 마이어의 다큐영화를 보면서 참 많은 것을 생각했던것같은데 ..
이런 작가들이 여기저기 많이 있나봅니다 ...

축하합니다. 8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thereday
세상에 이런 인생도 있네요
그 많은 사진을 인화나 현상도 하지 않고
찍기만 했다니 ...
궁금하지 않았을까요
자신이 찍은 사진이 어떻게 보일지
어쩌면 어떤 강박증을 가지고 있었을지도 모르겠네요
그녀의 사진 세계는 어떤 모습일지
보이는 몇장의 사진은 그냥 평범해 보입니다
서비
이런 일도 있군요
3만장의 사진이 어떤 것들인지 모두 보고싶습니다
i파랑새
고수님들의 사진평이 나왔으면 좋겠네요 ㅎㅎ
막눈은 봐도 잘 모르겠어요.

축하합니다. 1 럭키 포인트를 받으셨습니다.

보일러박사
수고 많으셨습니다.  참으로  감사  드림니다. ^^^
이크립스
러샤판 마이어라니  ^^    뭔가 묘하네요
빛모사
그녀는 아마도
자기의 표현을 네거티브에
담는 것 만으로도 만족하진 않았을까요~~

좋은내용 감사드립니다.
한요한
자신의 생각을 표현하는 방법이군요.
그러나, 모두에게 보여졌을때 그의 생각은 어떠했을까요?
특별한 촬영의 기회를 보았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9 ‘서울, 건축에 이야기를 더하다’ 스토리텔링 공모 ( ~8/03 ) 댓글1 디투씨 06.01 57
88 제12회 농촌경관사진 공모전 ( ~8/31 ) 댓글2 디투씨 06.01 83
87 한국속의 아세안, 아세안 속의 한국 사진 공모전 (2018.5.1~5.27) 디투씨 05.15 135
86 미국 학사 전공별로 본 연봉 순위, 사진작가 444위 가장 가난한 직업중 하나. 댓글8 권학봉 04.16 2013
85 2018 동강국제사진공모전 (~ 2018.04.30 ) 댓글1 헤쎄드 04.11 173
84 4K RAW촬영! 초저가 초소형 카메라, 블랙매직 포켓 시네마 4K 발표 댓글2 권학봉 04.10 1017
83 캐논, 우리는 반대로 간다! 2백20만 화소 초 저해상도 35mm FHDXS CMOS 센서 발표 댓글7 권학봉 04.05 1321
82 사진계의 만우절 유머 모음, 낮을 밤으로 만들어 주는 필터 세트! 댓글11 권학봉 04.03 544
81 고궁 한복 사진 공모전 (~2018.04.09) 댓글1 i파랑새 03.30 212
80 빛공해사진공모전 (2018.04.09 ~ 2018.06.18) 댓글1 i파랑새 03.30 222
79 극한의 직업, 중국 피팅 모델이 보여주는 인간 한계의 속도 댓글12 권학봉 03.28 858
열람중 "러시아의 비비안 마이어" 다락방에서 3만장의 사진 발견 댓글8 권학봉 03.26 2430
77 사진 기자의 삼각대를 무기로 오인해 총을 쏜 보안관, 무죄 댓글7 권학봉 03.25 2594
76 한 남자에게 놀아난 사진 공모전의 진실, 참가비 노리고 국제 사진 공모전을 배후 조종. 댓글15 권학봉 03.24 7278
75 「제35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개최 공고 댓글3 디투씨 02.07 546